[소비자문제]카드결제 거부하는 택시, 어떻게 안 되나요?

안녕하세요, 신촌에 사는 20대 여성입니다. 어제 진짜 빡치는 일이 있어서 여기에라도 제보드려요ㅠㅠ

어제 홍대에서 놀다가, 춥기도 하고 지하철역까지 거리도 애매해서 그냥 택시를 타고 집에 들어가려 했습니다. 날씨 탓인지 택시를 잡으려는 사람이 많아서 결국 카카x택시를 불러 겨우 탈 수 있었죠.

홍대랑 신촌이 별로 멀지 않다 보니 택시비도 4천 원 정도밖에 나오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내릴 때 결제를 하려고 카드를 내밀었더니 기사님 표정이 급격하게 굳더군요. 그러면서 저에게 시비조로 '아가씨 지금 콜비도 안 받고 4천 원밖에 안 나왔는데 카드 내면 어떻게 먹고 살라고. 현금 없어?' 하시는 겁니다.

기분이 매우 안 좋았지만 이런 분들이 많으니 어쨌든 최대한 좋게좋게 '기사님 저 지금 카드밖에 없어서요. 죄송합니다' 하고 말씀드렸죠. 그냥 어떻게든 빨리 결제하고 내리고 싶었는데 진짜 당황스러운 기사님의 말... '저기 atm 있으니까 현금 뽑아오면 되겠네.'

...????????????????
네????????????

아니 기사님들 입장에서야 현금이 더 좋을 수도 있죠. 그런데 그러면 택시에다 현금만 가능이라고 떡하니 붙여 놓으시던가, 분명히 탈 때 '카드결제 택시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목소리도 나오잖아요. 진짜 대체 왜 멀쩡한 카드리더기를 놔두고 제가 왜 이 얼어 죽을 것 같은 날씨에 atm을 갔다 와야 하는 거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어이가 없어서 차량번호랑 기사님 성함도 알고 있는데 카드결제 거부로 회사에 민원 넣어도 되겠냐고 (한대 맞을까봐 나름 조곤조곤...) 말씀드렸어요. 그랬더니 결국 할 말이 없으셨는지 굉장히 불쾌한 표정으로 결제를 해 주시더군요.

친구들도 요새 그런 기사들 많다며 저를 위로해 주긴 하는데;; 아 진짜 이거 어떻게 할 수 있는 방법 없나요? 요새 현금 갖고 다니는 사람이 얼마나 된다고... 택시 좀 맘 편하게 타고 싶어요ㅠㅠ